<이무기사냥꾼 외 3편> 억압을 생각하게 해주는 '이주노동자 소설'

[비포선셋책방]

1. 좋은 문학이란 무엇일까

‘문학’이란 무엇인가에 대해 생각해보았다. 소설을 읽기 전에, 문학은 왜 필요하고 어떤 작품이 좋은 작품일까 한번쯤 정리가 필요할 것 같다. 왜 우리는 문학작품을 읽어야 하는가. 나는 감동을 통한 인식의 물꼬 틔우기 작업이라고 생각한다. 아름다운 시 한 편이나 소설들은 다르게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준다. 좋은 작품이란 나라는 존재에 ‘막힌 의식’, 일상의 틀에 ‘갇힌 의식’을 틔워 주는 작품이 될 것이다. 진부하고 틀에 박힌 관점을 벗어나 독창적 시선으로 세상을 읽어내는 작품, 그러니까 늘 생각하던 사고의 패턴을 바꿔주지 않는다면 좋은 작품이 아닌 것이다.

더보기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