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세미나 말들의 풍경 시즌4 ' 심연의 시집'

[올드걸의시집]

 

시즌4심연의 시집으로 모두 18권을 읽습니다. 시세미나 성원들과 논의를 거쳐 우리가 소중하게 생각하는 시인, 그리고 두고두고 마음을 휘젓는 시인의 작품으로 추렸습니다. 깊은 시 깊이 읽기입니다. 그동안 시즌1, 2, 3의 시편을 지나오면서 느끼고 배웠습니다. 시는 함부로 읽지 않아야한다는 것. 한 사람이 심연까지 몸을 내려 길어 올린 그것을 마주하는 동안은, 그 공들인 언어의 쓰임을 배반하지는 않으려는 자세, 나의 삶에 그의 시를 포개어 귀퉁이를 맞춰보는 세심한 손길이 필요한 노릇일 것입니다. 하여 시즌4에서는 시낭독회에서 나아가 시 깊이읽기 공부모임의 성격에 충실하기 위해 시와 적극적으로 내통한 글 한편을 써서 만납니다.

시즌4. 심연의 시집

 

백석 <정본 백석 시집>, 문학동네

최승자 <기억의 집>, 문학과지성사

최승자 <내 무덤, 푸르고>, 문학과지성사

한용운 <님의 침묵>, 출판사무관

 

이상 <이상 전집1>,

윤동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출판사무관

이성복 <, 입이 없는 것들>, 문학과지성사

이성복 <호랑가시나무의 기억>, 문학과지성사

 

서정주 <화사집>, 문학동네

황지우 <새들도 세상을 뜨는구나>, 문학과지성사

황지우 <나는 너다>, 풀빛 (품절)

김춘수 <김춘수시집>, 출판사무관

 

허수경 <내 영혼은 오래 되었으나>, 창비

허수경 <청동의 시간 감자의 시간>, 문학과지성사

김소월 <김소월 시집> 출판사무관

김수영 <거대한 뿌리>, 민음사

 

김우창 <김우창전집1: 궁핍한 시대의 시인>(평론집), 민음사

신경림<창비시선200기념시선집: 불은 언제나 되살아난다>, 창비

 

 

 

참여방법; 좋은 시구 혹은 좋은 시편을 골라 감응한 글 한 페이지 써오기. 시나 시인의 논문 참조하기. 시 한편의 독해는 책임지기

 

* 811() 오후6시 수유너머R 마루방

* 백석 <정본 백석 시집>, 문학동네

* 그동안 읽은 시집 아래 참조

 

 

시즌1. 올드걸의 시집

문태준

가재미

오규원

가끔은 주목받는 생이고 싶다

김수영

김수영 전집

장석남

지금은 간신히 아무도 그립지 않을 무렵

기형도

입속의 검은 잎

심보선

슬픔이 없는 십오 초

황지우

게 눈 속의 연꽃

김종삼

북치는 소년

장정일

햄버거에 대한 명상

이성복

뒹구는 돌은 언제 잠 깨는가

김현

앵무새의 혀 (문학과지성사10주년 시선집)

김현

말들의 풍경 (평론집)

 

시즌2. 여자의 시집

최승자

이 시대의 사랑

고정희

지리산의 봄

김선우

내 몸속에 잠든 이 뉘신가

최영미

서른 잔치는 끝났다

허수경

혼자 가는 먼 집

진은영

일곱 개의 단어로 된 사전

김혜순

당신의 첫

신해욱

생물성

김민정

날으는 고슴도치 아가씨

황인숙

새는 하늘을 자유롭게 풀어놓고

김경미

고통을 달래는 순서

정과리

야 너 아니냐 (문학과지성 시인선200)

신형철

몰락의 에티카 (평론집)

 

시즌3. 미래의 시집

이장욱

정오의 희망곡

김행숙

이별의 능력

김언

소설을 쓰자

이민하

음악처럼 스캔들처럼

장석원

아나키스트

김경주

나는 이 세상에 없는 계절이다

오은

호텔 타셀의 돼지들

황병승

트랙과 별판의 별

김이듬

말할 수 없는 애인

권혁웅

마징가계보학

서동욱

거대한 뿌리여 기괴한 청년들이여

황현산

잘 표현된 불행 (평론집)

신고

'올드걸의시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다 / 백석  (6) 2012.08.13
시적공동체, 누가 왜 무엇을 읽는가  (6) 2012.08.09
시세미나 말들의 풍경 시즌4 ' 심연의 시집'  (0) 2012.08.05
김이듬 - 겨울휴관  (10) 2012.07.24
이민하, 뿔을 접었다 폈다  (5) 2012.07.10
김언, 미확인물체  (2) 2012.06.08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