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추어증폭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9.15] <인디포럼 채무변제파티> 그렇다면 십시일반, 아니면 말고 (2)

<인디포럼 채무변제파티> 그렇다면 십시일반, 아니면 말고

[극장옆소극장]

쉬운 길 놔두고 가시덤불 길 가는 사람들이 있다. 농약 한통 쫙 뿌리면 한 소쿠리 가득 사과를 담을 수 있는데 굳이 농약 안 쓰고 고집 부려 수확량의 삼분의 일밖에 못 건지는 농부들. 고액의 족집게 강사자리 놔두고 극구 화폐랑 거리가 먼 인문학 전파하는 학자들. 해직될 거 알면서도 거리에 나서는 교사들. 밥 굶을 줄 알면서도 굳이 독립영화를 찍는 사람들. 만나본 바에 의하면 그런 사람들의 면상은 대체로 밝다. 애환은 있어도 그늘은 없다. 가난이라기보다 '청빈'한 삶을 택했으니 자기만족도가 높은 것이다. 그래서 같이 있으면 즐겁다. 이들이 모여서 ‘파티’를 열면 어떨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즐거움의 무한 증폭이다.  


인디포럼 채무변제파티-그렇다면 십시일반. 9월 12일 독립영화판 사람들이 일일호프를 열었다. 인디포럼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가장 가난한 영화제다. 해마다 열리는 영화제인데 올해 인디포럼 주제가 ‘촛불 1주년’이었다니 무덤을 판 것인지도 모른다. 지난 7월 영문도 없이 이유도 없이 그간 꾸준하게 받아오던 영진위 단체 사업 지원에서 떨어졌다는 통보를 받았단다. (지난 촛불집회 이후 집회에 참가했던 인권영화제, 국제노동영화제, 스크린쿼터연대 등의 단체들이 대부분 보조금 지원 대상에서 탈락했다니 MB의 뒤끝은 진정 어디인가) 아무튼 영화제 개최에 부족했던 운영비용을 영화인들이 직접 충당하기 위해 파티를 기획한 것이다.

더보기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