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학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11.21] [아산병원학교] 아파도 배울 수 있어요

[아산병원학교] 아파도 배울 수 있어요

[좋은삶공동체]

서울에 첫눈이 내렸다. 오뉴월 훈풍처럼 따스하기만 하던 바람도 달력을 훔쳐보기라도 한 양 단단한 냉기를 두르고 거리를 배회한다. 그러나 아산병원 61병동 병원학교 앞, 배움의 열기로 후끈한 이곳에 찬바람은 언감생심이다.

4명의 아이들과 선생님이 옹기종기 머리를 맞댄 채 영어 수업이 한창이다. 카디건을 두른 재은이 엄마가 창문 틈으로 교실 안을 연신 기웃거린다. 그 모습은 흡사 아이가 잊고 간 도시락을 챙겨주러 등굣길을 잰걸음으로 밟아온 살가운 모성을 연상시킨다. 밖은 차고 안은 더워 뽀얗게 흰 테가 둘러진 시골학교 창가의 풍경마냥 정겹다. 어디선가 풍금소리라도 울리는 듯싶다.

“애가 수업 잘 받나 싶어서요. 얼마나 기다리고 좋아하는지 몰라요. 병원학교 개교한 첫날부터 빠지지 않고 수업 받고 있어요. 학교가 생기기 전에는 병실에서 지겹다, 지루하다는 말을 입에 달고 살았거든요. 멍하니 앉아 있거나 하릴없이 슈퍼마켓 돌고 오는 일이 전부였는데 이런 좋은 기회가 생겨서 너무 감사할 뿐입니다. 더군다나 수업 일수까지 인정된다니 아이 입장에서는 더더욱 다행이지요.”

책상 앞에 앉아 무언가를 열심히 색칠하는 재은이가 마냥 기특하여 엄마의 눈동자는 내내 아이의 손끝을 따라 움직인다. 때마침 선생님이 “What is circle in the room?”하고 묻자 “clock!”하는 재은이 목소리가 설핏 새어나온다.

더보기


신고